Sorry, you need to enable JavaScript to visit this website.
You are here

스마트 시티 전문가 Bas Boorsma와 함께하는 스마트 시티 위크 2017

02 Nov 2017

세계 최고의 전문가들이 강연하는 스마트 시티 위크는 스마트 시티 구축에 참여하는 모든 사람이 가장 열광하는 행사 중 하나입니다. 올해의 주제는 스마트 인프라이며, 이 행사에서 디지털 격차에 관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습니다. 특히, 미래 도시 비전에 대해 Bas Boorsma와 이야기를 나눌 기회가 있었습니다.

Bas는 시스코의 이사로서 디지털화를 주도하고, 혁신적인 ‘스마트 시티’ 산업화를 이끌고 있습니다. 특히, 주된 관심사는 사물인터넷 관련 인프라, 네트워크, 솔루션, 비즈니스 아키텍처 및 혁신 기술입니다. 또한 그는 최근에 “A New Digital DealBeyond Smart Cities”라는 신간 서적을 발표했습니다.

먼저, 스마트 시티 위크 행사에서 가장 흥미로운 점은 무엇입니까?

디지털 격차는 20년 전과 다릅니다. 오늘날의 디지털 격차는 신세대와 구세대간의 대결 구도가 아닙니다. 디지털 격차와 디지털 사용 능력은 기본적으로 접근성에서 시작하긴 하지만 그 이상의 것을 포함합니다.

예를 들면, 미국과 같은 큰 나라에는 접근성이 매우 낮은 시골 지역이 매우 많습니다.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일반적으로 보다 광범위한 접근 기술을 지렛대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이 외에도 공공 와이파이와 같은 접근성 제공 방법이 있으며 일반적으로 이것은 접근성 매개체의 일부입니다.

논의가 실질적으로 진전된 곳은 디지털화가 기본적인 접근성을 제공하는 것 이상이라는 사실을 강조하는 것 입니다. 따라서 디지털 사용 능력은 접근성을 제공하는 것뿐 만 아니라 디지털 숙련도, 미래 기술, 미래 직업을 충분히 활용하여 디지털화의 이면을 노출시키고 문화의 수용을 견딜 수 있는 능력을 갖추는 것입니다. 이것은 사회의 모든 사람이 언제나 쉽게 받아들일 수 있는 문화가 아닙니다.  

컨퍼런스에 참석한 많은 리더들은 이미 디지털 사용 능력 관련 여러 어두운 면들을 정확하게 해결하는 프로그램들을 가동하고 있습니다.

다른 주목할 만한 이야기들이 있었습니까?

나는 필라델피아의 최고 기술책임자인 Mr. Brennan의 팬이며 특히, 가치 사슬과 이를 바로 잡는 것 전반에 대한 그의 포괄적인 시각을 좋아합니다.

인공지능과 기타 미래형 프로젝트부터 시작하는 대신 Mr. Brennan은 이렇게 말합니다. “나는 내가 구상하는 도시를 위해 튼튼한 광대역 인프라부터 시작합니다. 이를 갖추고 있으면 시야를 구축할 있지만 그렇지 않다면 현재 혹은 가까운 미래에 험난한 여정이 따르기 때문입니다.”​​​​​​​

Orlando 와 같은 도시에서 사물 인터넷을 녹색 발광체나 태양열 발전에 연결하는 진보적인 비전에 감동을 받았습니다.

귀하의 저서 “A New Digital Deal”에서 귀하는 이 책의 핵심으로 ‘지역사회 디지털화’라는 용어를 사용했는데, 이 용어는 무엇을 의미하며 스마트 시티 개발과는 어떤 관계가 있습니까?

‘스마트 시티’라는 용어는 두 가지 이유로 문제가 있습니다.

우선 ‘스마트’라는 용어는 어려운 도전 과제입니다. ‘스마트’의 의미를 정의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며, 10년 전 스마트했던 것이 오늘날에는 스마트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만약 당신이 스마트하지 않다면 당신은 무엇입니까? 바보입니까? 만약 당신이 스마트 시티 파일럿을 보유하고 있지 않다면 당신은 어리석은 시티입니까? 그 대답은 분명 ‘아니오’여야 합니다. 이런 의미에서 ‘스마트’라는 용어는 정치적 올바름 차원에서 민감한 문제가 되었습니다.

또 하나의 문제는 ‘시티’라는 용어입니다. 간단히 말해서 디지털화는 도시에만 적용되는 것이 아니라 지역사회에도 적용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스마트 시티는 많은 인프라 프로젝트에 속한다는 측면에서 뿐만 아니라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 데이터 및 활용방법에 대한 정보가 많을수록 작은 지역사회가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훨씬 낮아질 것입니다.

따라서 ‘스마트 시티’라는 용어에 적극 반대하지만 저서에서는 피할 수 없습니다. 이 용어를 사용하기는 하지만 반드시 이 용어를 각색합니다. 

이 지역사회의 새로운 디지털화 단계는 어떤 모습입니까?

지역사회를 위한 새로운 디지털 거래는 세 가지 전제가 있습니다. 디지털 격차가 더욱 확대되는 것을 막는 데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것은 새로운 디지털 정책을 시행하는 것입니다.

첫째, 디지털화는 지속적으로 지역사회와 거의 모든 공공영역에서 거대한 가능성을 제공합니다. 둘째, 완전한 디지털화는 그냥 실현되는 것이 아닙니다. 마인드, 사고 및 기술과 사회 이해관계자들의 협력이 필요합니다.

셋째, 새로운 디지털 정책에 도달하지 못한다면 디지털 격차는 급속도로 벌어질 것입니다. 의도가 없다면 분열이 발생할 것이고 불확실한 혁신은 점진주의 논리에 갇힐 수 있습니다. 이것은 최악의 시나리오입니다.

차세대 디지털 전개의 일부가 되지 못할 것으로 생각하고 뒤쳐지는 사람이 많이 발생하는 “도시와 시골” 경쟁 구도나 “어제의 기술을 가진 사람과 내일의 기술을 가진 사람” 경쟁 구도가 되는 상황을 피할 필요가 있습니다.

이 지역사회의 디지털화에서 현재 가장 흥미진진한 혁신이 발생하고 있는 영역은 어디라고 생각하십니까?

먼저, 공공부문은 모든 유형의 데이터의 융합에 있습니다. 여기에 많은 공공 정보와 개인 정보가 융합되고 있습니다. 지금 우리는 이것이 강력하다고 생각하지만 이 모든 데이터를 충분히 활용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데이터는 새로운 자원이 될 것이라는 주장이 있지만, 완전한 데이터를 확보해야 하고, (데이터를 수집 및 분석하고 다른 데이터와 상호 참조하고, 그리고 데이터와 그 적용을 확보하고 가치사슬 전반을 보장한다면) 그렇게 된다면 그 가치는 엄청날 것입니다.

디지털 디스플레이는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좋은 방법입니다. 이 기술을 이해하고 이러한 기술이 충분히 입증된 기술이라면 우리는 훨씬 더 효율적으로 실험해볼 수 있습니다. 우리는 그것을 통해 지역별 데이터 기반의 응답을 통해 공영 방송부터 개인 방송까지 할 수 있습니다.

이런 일이 이미 일어나고 있는 프로젝트의 예가 있습니까?

다이나믹한 데이터를 사용하여 거리 자동화 영역이 현실이 되었다는 사실에 매료됩니다. 선두 주자 중 하나의 사례는 시스코가 제공하고 현재 전세계 35개 이상의 도시에서 사용되고 있는 “Kinetic for Cities” 플랫폼으로, 현재 인도의 Jaipur과 호주의 Adelaide에서 도시 전체에서 실행되고 있습니다.

기술 회사들은 이러한 혁신을 촉진하기 위해 공공기관과 어떻게 협력해야 한다고 생각하십니까?

기술 회사들은 이 모든 것에서 중요했고 앞으로도 중요할 것입니다. 심지어 5년 전에도 매우 큰 기술회사들은 스마트 시티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는 가정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도시와 기술 회사들은 이것이 가능하지 않다는 것을 파악했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이것은 공공과 민간이 만나고, 도시와 기술회사가 만나고, 또한 중소기업과 대기업이 만나는 훨씬 더 자연스러운 생태계 활동 모습입니다. 

유지력, 확장 능력 및 판매 후 서비스 환경을 제공하는 대기업과 함께 스타트업 회사들의 혁신을 갖출 필요가 있습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표준이 미비한 사물 인터넷을 다루고 있다는 사실을 고려할 때, 대기업은 상호운용성과 개방형 업계 표준을 구축하는 능력이 우수하다는 사실입니다.  

마지막으로, 나의 저서에서 밝혔듯이 기술 회사들은 현재 맡고 있는 사회적 리더십 역할에 대한 인식을 강화할 필요가 있습니다.

디지털 사이니지 산업은 디지털 격차를 해소하는 데 어떻게 기여할 수 있습니까?

디자인 사고는 저서에서 언급한 필수적인 스마트 시티 구축 블록 중 하나입니다. 사람들이 상호 작용을 하고 싶어하고 상호 작용을 할 수 있는 요소를 갖춰야 합니다. 여기에서 디지털 사이니지 업계는 필수적입니다.

잘 작동하지 않는 터치 스크린을 사용하는 실수는 즉시 시장의 95%를 잃는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삼성은 우수한 실적과 훌륭한 디자인을 가졌지만 스마트 시티 영역에 관해서는 산업 전체가 아직 해야 할 부분이 많은 것 같습니다. 우선 디자인 사고로 시작하여 여기에 기술을 투입해야 합니다.   

아마존이나 그 외 다른 서점에서 Bas Boorsma의 저서 A New Digital Deal을 구매할 수 있으며 LinkedIn 및 Twitter에서 그를 팔로우 할 수 있습니다.

스마트 시티 자료를 더 읽고 싶으시다면 여기를 클릭하십시오. (제안: 스마트 시티에 관한 전문가 의견중국의 중산 경찰서가 어떻게 스마트 시티 기술을 활용하여 구조조정을 수행했는지 연구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