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rry, you need to enable JavaScript to visit this website.
You are here

삼성디스플레이의 전자 칠판을 이용하여 학생과 선생님이 불가능을 상상하게 되다

  • 삼성디스플레이 PID는 교실 환경에 최적인 70” 전자 칠판(Interactive Whiteboard, IWB) 패널을 M2L에 공급하였고
  • 교육 센터, 학교, 대학교 강의실 등 다양한 50개 이상의 공간에 설치하였습니다
  • 삼성디스플레이 PID의 최신 기술의 고휘도, 고명암비 전자 칠판은 강의자와 학생 간의 소통 효과를 높였습니다

M2L과 삼성디스플레이 PID는 점점 커지는 통합적인 대화형 전자 칠판 기술에 대한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한국 내 다수 학교에 디스플레이 솔루션을 제공했습니다. M2L은 삼성디스플레이 PID와 협력하여, 호환성이 뛰어나고 단계별 확장이 가능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대화형 전자 칠판을 공급했습니다.

프로젝트 목표

전자 칠판의 설치 목적은 다음과 같습니다:

  • 경쟁력있는 교육 시스템과 보조를 맞추기 위해 학교에 디스플레이 솔루션을 공급
  • 전 학생을 모든 학습 스타일에 참여시킴
  • 학생들이 기술적 진보의 최전선에 머물 수 있도록 필요한 도구를 제공
  • 학생들의 성취도 및 학생/교사 간 상호작용 개선

'삼성디스플레이 패널의 터치 성능은 경쟁사보다 훨씬 뛰어납니다. 특히 중국 시장에서 판매되는 것과는 차이가 큽니다. 삼성의 디스플레이 패널은 이용하기도 쉽고 다양한 영역에 적용되는 높은 호환성도 제공합니다.'

Johan Kong, M2L

과제

한국의 일부 선도적 교육기관은 교직원 및 학생들이 기술이 발전해 가는 세계와 보조를 맞출 수 있도록 기술적 솔루션을 도입하고자 하였습니다. 이들은 다양한 교실 규모에 맞게 개별화될 수 있는 솔루션을 요청했습니다. 학교 관리 당국은 삼성디스플레이의 오랜 노하우, 호환성, 고품질 및 경쟁력 있는 가격에 기초하여 M2L과 삼성디스플레이 PID의 전자 칠판 솔루션을 선택했습니다.

  • 교실의 어느 위치에서 칠판을 보더라도 읽기가 가능한 주변 광원 하에서의 가독성
  • 첨단 기술과 결합한 성능 및 가격
  • 교실 규모에 따른 호환성 및 맞춤화

솔루션

증진된 내구성 및 우수한 가치는 물론, 흰색은 더 밝고 검은 색은 더 짙게 표현하여 교실 내 어디에서도 가독성을 보장하는 고명암비를 가진  삼성디스플레이 PID의 전자 칠판 솔루션이 선정됐습니다. 이 기능들은 고도로 매력적인 콘텐츠를 제공하여 학생들의 주의를 끌고 매일 사용해도 원래 그대로 유지되는 회복성을 지녔습니다.

M2L과 삼성디스플레이 PID는 70” LTI700HN02 전자 칠판을 학교 관리 당국에 추천하였고, 이는 다음과 같은 사양으로 경쟁자들을 크게 앞섰습니다.

  • 개선된 명암비(4,000:1)로 생생한 그래픽과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문자 가독성을 제공함
  • 탁월한 신뢰성을 제공하는 전문가급 제품
  • 매끄럽고 반사가 없는 칠판 표면 및 자연스러운 손글씨 쓰는 느낌으로 프리미엄급 경험을 제공
  • 어떠한 터치 기술에도 쉽게 적용가능해 가장 폭넓은 설계의 유연성을 제공
  • 탁월한 가치

전자칠판 - M2L 설치사례

결과

M2L과 삼성디스플레이의 대화형 전자 칠판은 한국 내 여러 곳의 교실에 설치되어, 학생들이 정보를 해석하고 습득하는 방식을 긍정적으로 변화시켰습니다. 학생 성취도가 지속적으로 중요시되는 상황에서, 전자 칠판은 모든 연령대의 학생들에게 즐겁고 역동적인 상호작용 방법을 제공함으로써, 동기를 부여합니다. 학생과 선생님들은 삼성디스플레이가 제공하는 인상적인 기술과 생생한 컬러로 완전히 새로운 방식의 학습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전자 칠판이 도입된 모든 교실에서는 학생의 지속적인 참여로 학생 및 교사의 효율성이 향상되었습니다. 선생님들은 전자 칠판에 교육 내용을 표시하고 참고 사항을 표시할 수 있는 즉각적 방법으로 개별 학생의 니즈에 집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초기 반응은 긍정적이었으며, 인상적인 기술 및 뛰어난 사용자 경험에 힘입어 교육 기관들이 계속 전자 칠판을 도입하고 있습니다.

Featured Partners